“성관계 동영상 뿌린다”며 전 여친 협박하고 수차례 성폭행한 20대, “징역 5년 가혹하다”며 항소

bd81e744-03e4-48d5-99e9-e52f7bac3ab9
뉴스1

헤어진 여자친구에게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하며 수차례 성폭행한 20대 남성이 원심판결에서 선고 받은 징역 5년에 대해 불복해 항소장을 제출했다.

12일 전주지법에 따르면 강간 및 폭행, 카메라 등 이용촬영 등의 혐의로 기소된 A씨(24)가 지난 10일 항소장을 제출했으며 A씨는 “1심 재판부가 선고한 형량이 너무 무겁다”며 항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image
연합뉴스 영상 캡처

A씨는 1심에서 자신의 혐의를 모두 인정한 바 있으며, 그는 2018년 8월 19일 전남의 한 모텔에서 당시 여자친구였던 B씨와의 성관계 장면을 강제 촬영한 혐의로 기소됐고, 헤어진 이후인 지난해 12월 20일 전남 광주시의 한 모텔에서 거부의사에도 불구하고 성관계 장면을 촬영한 것으로 밝혀졌다.

A씨는 올해 1월 26일 새벽 “동영상을 유포하겠다”고 위협해 자신의 차 안에서 B씨를 성폭행한 것으로 조사됐으며 2월 7일에는 B씨를 전북 순창군의 한 모텔로 불러 강제로 성관계 장면을 촬영, 같은달 29일에도 B씨를 협박 및 폭행하고 유사성행위를 강제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1심 재판부는 “한 때 연인관계였던 피해자를 자신의 성적요구를 해소하기 위한 도구로 이용한 피고인의 범행은 그 죄질이 매우 불량하다”며 징역 5년을 선고했다.

77fbde85-0177-4e79-af50-6eb5deaf7d28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