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폐소생술 하던 경북대 의사 등 5명, 환자에게 ‘살인 진드기병’ 감염

28
뉴스1

일명 살인진드기병이라 불리는 ‘중증 열성 혈소판 감소 증후군(SFTS)’에 감염된 응급환자에게 심폐소생술을 실시하던 경북대병원 의료진 5명이 집단감염됐다.

12일 경북대병원은 지난달 24일 응급환자에게 약 1시간동안 심폐소생술을 실시했던 소속 의사과 간호사 등 5명이 SFTS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171227-cpr01
뉴스1

SFTS는 작은소참진드기에 물려 감염되는 바이러스성 전염병으로 진드기에 물리게 되면 2주 이내에 고열, 구토, 설사, 혈소판 감소 등의 증상이 나타나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다.

심폐소생술을 실시할 당시 의료진은 환자가 SFTS에 걸린 사실을 알지 못했었고, 응급환자는 결국 사망했다.

origin
뉴스1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