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개 깨자 대기업 입사’… 기안84의 웹툰 ‘복학왕’이 여성을 ‘성적 대상화’ 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dsfsdfsdf
웹툰 ‘복학왕’

기안84가 인기리에 연재 중인 네이버 웹툰 ‘복학왕’이 황당한 전개와 더불어 성적 표현으로 논란이 거세지고 있다.

12일 네이버 수요웹툰 ‘복학왕’의 304화 광어인간 2화가 공개되자마자 웹툰 댓글 창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 sns 등에서 ‘여성을 성적 대상으로 표현한 것 아니냐’는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8d734a0f-594a-41be-a47d-03c51453185a
웹툰 ‘복학왕’

논란이 되고 있는 내용은 웹툰의 여주인공 봉지은이 회식 자리에서 배 위에 얹은 조개를 깨는 장면으로 지난 5일 공개되었던 복학왕 303화 광어인간 1화에서 “누가 뽑아준대?”라는 40대 노총각 회사직원의 말을 들은 인턴 봉지은이 갑자기 자신의 배 위에 조개를 얹으며 끝나는데 이와 이어지는 내용이다.

2화에서 봉지은은 “열심히 한다고 되는 게 아니다… 학벌이나 스펙, 노력… 그런 레벨의 것이 아닌…”이라는 말과 함께 자신의 배 위에 조개를 깼고, 봉지은은 ‘기안 그룹 인턴 최종 합격’이라는 말과 함께 입사하게 된다. 또한 해당 화 마지막 장면에서 갑자기 40대 노총각 회사 직원과 봉지은이 사귀는 사이로 묘사되어 마치 둘이 성적 관계를 맺었고 이로 인해 회사에 채용된 듯한 분위기를 자아냐 대다수 네티즌들의 불편함을 드러냈다.

06438dea-4a8a-426a-88aa-d244393e792f
웹툰 ‘복학왕’ 댓글 반응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