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전 멤버, “스폰으로 임신했다”고 SNS에 고백… ‘초음파 사진까지’

7c8df005e97388e4b39ce583ee5f128c
기사와 관계없는 사진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떠돌고 있는 인스타그램 게시물 캡처 사진에 따르면 A씨는 “술을 좀 마셨다”는 서두로 “레이싱 모델 시절부터 벗고 야한 일을 했다. 모델 일을 하면서 많은 사람을 만났고 돈의 유혹에 넘어간 적이 많다”고 고백했다.

어느 걸그룹의 멤버였던 레이싱모델 A씨는 자신이 ‘스폰’과 ‘조건’을 했으며 걸그룹을 하며 유명해져 더 많은 금액의 ‘조건’들이 많이 들어왔다고 밝히며 “결국 중국 부호의 ‘조건’을 받고 중국에서 거주했다. 그리고 다시 한국에 와서 ‘스폰’을 했고 그 남자 아이를 임신했다”며 “그 남자가 저를 책임지지 않는 걸 저도 이해한다. 이제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다”고 토로했다.

img-20200812104640-b5026828
A씨가 인스타그램에 올렸다가 삭제한 것으로 추정되는 글

A씨의 이러한 입장은 결국 금전적인 대가를 받고 여러 남성들과 성관계를 맺었으며 그 과정에서 임신까지 했다는 걸로 이 글은 약 3개월 전 작성된 것으로 현재는 지워진 상태이다. 따라서 진위 여부를 확인하기 어려워 이에 누리꾼들은 “해킹이 의심된다”며 믿기 어렵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그러나 최근 A씨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임신 사실을 알리는 듯한 게시물을 올려 다시 논란이 되고 있다. 그가 올린 사진은 뱃속 아기의 모습을 담은 초음파 촬영 사진으로 해당 사진이 A시 본인의 초음파 사진인지는 확인되지 않으나 상당수의 누리꾼들은 그의 과거 글과 연계하여 임신 사실을 확정적으로 받아들이고 있는 상태이다.

img-20200812104904-742b3643
A씨가 올린 초음파 사진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