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과 새끼들을 버리는 남성의 바짓가랑이 붙잡고 애원하는 어미견… “끝내 새끼 두마리는 하늘나라로”

w334nt3yte6wab10f9az
@animalmalaysia

자신과 새끼들을 버리지 말아달라고 남성의 바짓가랑이를 붙잡고 애원하는 어미견의 모습이 CCTTV에 포착돼 많은 이들을 안타깝게 하고 있다.

말레이시아 동물협회 측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유기동물 보호소 앞에 설치된 CCTV 영상을 공개해 누리꾼들에게 분노와 충격을 안겨주었다.

yrr24ks8d47k2fx2yt1o
@animalmalaysia

공개된 영상 속에는 검은색 차량 한대가 보호소 앞에 멈춰서 한 남성이 운전석에서 내린다. 남성은 차량에 타고 있던 어미견을 끌어내리고 이내 정체불명의 커다란 상자도 함께 바닥에 내던졌다.

볼일이 끝난 남성이 차량에 오라타려 하자 그 순간 어미견은 필사적으로 남성의 바짓가랑이를 붙잡고 버리지 말아 달라는 듯 애원한다. 그러나 남성은 어미견을 자신에게서 떨어뜨리려 안간힘을 하고 혼자 차량에 올라 탄 후 유유히 떠났다.

ip57n2u8mymqstb2w8e2
@animalmalaysia

한편 그가 버린 상자 안에는 태어난지 며칠 안된 것으로 보이는 새끼 강아지 5마리가 들어있었다고 전해졌다.

그러나 이중 2마리는 안타깝게 죽어있었으며 어미견의 건강 상태를 확인한 결과 종양이 발견돼 수술을 받고 치료를 해야 하는 상황인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