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지하철·버스 등 대중교통 요금 인상 추진… “최대 300원 인상 검토 중”

19-24-2020-8-24-1
뉴스1

서울시와 서울시의회가 지하철과 버스 등 대중교통의 기본요금을 200원에서 300원 가량 올리는 방안을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인상 시기는 내년 1월에서 2월 사이로 검토하고 있는 상황이다.

18-2-17-3-19-2020-6-18-1
뉴스1

서울시의회에 따르면 24일 서울시와 서울시의회 의원들은 서울의 지하철 및 버스의 요금을 인상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지하철과 버스의 기본요금 인상 폭으로는 200원, 250원, 300원 3개 안이 논의되고 있다.

10-30-2020-8-10-1
뉴스1

현재 경기도의 시내버스 기본 요금은 1450원, 서울은 1200원으로 시의회 측은 250원 인상안을 가장 유력하게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image
온라인 커뮤니티

한편 서울의 대중교통 요금 인상은 지난 2015년 지하철이 200원, 버스가 150원 인상된 이후 5년간 유지되어 왔다.

요금 인상은 시민공청회와 서울시의회, 서울시 물가대책위원회 심의를 거쳐 결정될 예정으로 시 관계자는 “시는 요금에 대해서 지속적으로 관계기관이나 시의회와 협의중으로 정확한 액수는 계속 변동될 것 같다”고 설명했다.

image
온라인 커뮤니티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