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제일교회, “방역실패로 집회 참가자들이 피해를 봤다, 우리는 피해자”…문재인 대통령 상대로 법적대응

21-19-2020-8-21-1
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집단감염이 발생한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관계자들이 28일 기자회견을 열어 방역 실패로 피해를 봤다며 문재인 대통령을 상대로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밝혔다.

24-2020-8-24-1
뉴스1

28일 ‘8·15 집회 참가자 국민비상대책위원회’는 서울 광화문광장 이순신 장군 동상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본 교회는 문 대통령 발언으로 죄인 아닌 죄인으로 낙인 찍혀 코로나19 감염 고통에 정신적 고통까지 받고 있다”고 주장했다.

26-2020-8-26-1
뉴스1

이어 “부득이 국가가 아닌 문 대통령을 상대로 법적 대응을 하지 않을 수 없다”고 주장하며 “변호인단을 꾸려 국민집단소송을 추진해 대통령 개인에게 위자료를 청구하겠다”고 덧붙였다.

26-2020-8-26-1
뉴스1

비대위는 지난 5월 이태원 클럽 발 집단감염에서 검출된 바이러스가 사랑제일교회발 집단감염 환자에게서 주로 검출됐다는 질병관리본부 발표를 언급하며 “사랑제일교회와 광복절 집회 참가자들은 정부의 잘못된 방역 실패에 희생된 피해자”라고 주장했다.

8-15-28-2020-8-28-1
뉴스1

또한 현재 입원 중인 전광훈 목사의 상태가 구체적인 수치와 함께 보고된 것에 대해 “감염병 관련 개인 정부 누설이라는 있을 수 없는 중대 범죄가 벌어졌다. 개인 정보를 관리하는 것으로 보이는 모든 기관의 성명 불상 공무원을 고소 처리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