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0만 팔로워 ‘여행에 미치다’ 게시물에 동성 성관계 ‘불법 영상’… 경찰 내사 착수

20200830074003-1503855-449-398
여행에 미치다 인스타그램

인스타그램 120만 팔로워를 보유한 여행 관련 정보 채널 ‘여행에 미치다’ 공식 인스타그램에 동성 성관계 음란물이 게시되는 사건이 발생했다.

지난 29일 ‘양떼목장’과 관련된 여행 정보를 설명하는 게시글 사이 성관계 영상이 섞여 함께 업로드가 됐다.

unnamed
여행에 미치다

함께 게재된 이 음란물은 마치 ‘몰카’처럼 보이는 구도에 논란은 커져갔다.

이에 조준기 대표는 바다 사진과 함께 첫번째 공식 사과문을 게재했다.

SNS-30-2-2020-8-30-1
뉴스1

첫번째 사과문에서 조 대표는 “관리자로서 신중히 신경쓰지 못해서 게시물을 보신 많은 분들 뿐만 아니라 게시물을 제공해주신 분께도 피해를 끼치게 되었습니다”라며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치 않도록 계정, 디바이스 그리고 콘텐츠 관리를 더욱 철저히 하겠다”고 밝혔다.

불법 촬영물이 아니냐는 의혹에는 댓글로 “온라인상에서 다운로드한 영상”이라고 해명했다.

SNS-30-2-2020-8-30-1
뉴스1

하지만 적절한 해명과 경위에 대한 설명이 빠진 사과문에 네티즌들은 더욱 공분했고 30일 오전 2차 사과문을 올렸다.

2차 사과문에 따르면 “내부적으로 이번 문제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업로드를 진행한 담당자와 함께 사법기관에 정식으로 사건 접수를 진행하겠다”며 “재발되지 않도록 앞으로 진행될 후속조치에 대해 말씀드리겠다”고 밝혔다.

SNS-30-2-2020-8-30-1
불 꺼진 여행에 미치다 / 뉴스1

한편 불법 성적 촬영물은 소지나 시청만 해도 3년 이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 벌금의 처벌을 받을 수 있다.

image
여행에 미치다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