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마이삭도 안 왔는데”…9호 태풍 마이삭 지나가면 10호 태풍 하이선 주말쯤 한반도 덮친다

9-1-2-2020-9-1-1
뉴스1

제9호 태풍 ‘마이삭’이 북상하면서 오는 3일 새벽 경남 남해안에 상륙할 것으로 예측되는 가운데 제10호 탵풍 ‘하이선’이 태평양에서 순차적으로 발생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102735814-2
기상청

1일 체코 기상예보 ‘윈디’는 오는 3일 하이선이 발생할 것으로 예측했으며 오는 6일 일본으로 북상한 후 7일 오전 우리나라 동해상으로 빠져나가 같은 날 오후 소멸할 것으로 예측했다.

윈디의 예측에 따르면 하이선은 한반도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102735815-2
윈디

한편 마이삭은 매우 강한 태풍으로 발당해 현재 중심에서는 초속 47m로 시속 169km의 강풍이 불고 있으며, 강풍반경은 380km나 된다.

바람의 세기가 초속 40m가 넘으면 사람은 물론이거니와 큰 바위까지 날아가며 달리는 차가 뒤집힐 수 있다.

20200901000039-0700
윈디

마이삭이 관통하면서 제주도 산지와 영남 동해안, 강원 동해안에는 모레까지 최대 400mm 이상의 비가 오겠으며, 경남과 제주동는 100~300mm, 서울, 경기를 비롯한 그 밖의 지방에도 50~200mm가량의 비가 올 것으로 전망된다.

102735816-2
기상청

한편 지난해 9월 발생했던 6개의 태풍 가운데 링링, 타파, 미탁 등 3개의 태풍이 한국에 직접적인 영향을 준 만큼 올 가을에도 또 다른 태풍이 한반도를 향할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오고 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