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서 목사 부인, 해열제 먹고 기도모임 가져…확진자 또 증가

180725-thum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인천에서 한 목사 부인이 주도한 기도모임에 참여했던 3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1-9-19-1500-19-1056-602-333-47-982-20-12-10-9-4-3-1-74-2020-9-1-1
뉴스1

이들은 계양구 소재 ‘대전시 A교회 인천기도원’의 회원과 그의 가족으로 A교회 목사 부인 B씨(59·인천 579)와 기도모임을 가진 뒤 확진 판정을 받았다.

302565-154387-336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B씨는 지난 15일과 16일 사이 회원 2명과 함께 기도모임을 가졌던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1-17-31-2020-8-31-1
뉴스1

B씨는 지난 17일 코로나19 관련증상이 나타나 동네의원을 찾았고, 20일에는 해열제를 복용, 24일이 되서야 검사를 받은 후 25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202004041898725774-3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방역당국은 B씨를 대상으로 역학조사를 실시 중에 있지만 B씨가 동선을 숨기며 애를 먹고 있는 상태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