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죽어줘야 골목식당 없어지냐” 악마의 편집 억울함 호소한 골목식당 ‘서산 돼지찌개집’사장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FASDFSDF.jpg 입니다.
이하 YouTube ‘야미야미YumYum’

지난 18일 유튜브 ‘야미야미’ 채널에는 “너무 달라져 충격 안긴 골목식당 서산 돼지찌개집 심경 고백, 억울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사장에 따르면 방송에 나온 것은 사실과 달랐다고 한다. 사장은 “원래 (방송처럼) 하지 않는다. 내가 손님에게 인사한 건 방송에서 다 뺐냐. (긴급점검) 방송 후 손님이 너무 줄었다”라고 전했다. 매상은 1/3 수준으로 줄었고 스트레스로 밤잠을 설친다고도 말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3rb0p1159xl47p391c01.jpg 입니다.

“내가 골목식당 왜 나왔나”라고 한탄한 사장은 앞으로 시정하는 방향으로 좋게 얘기하는 게 낫지 않았겠냐는 질문에 “아닌건 아니라 해야지 어떻게 거짓말을 하냐”라고 대답했다.
그는 “내가 죽을죄를 졌나. 손님 못 먹는 음식을 줬나”라며 억울함을 토로했다. 잘못했으면 잘못했다고 해야지, 사람을 방송에 나쁘게 내보내려 작정해서 오는 사람이 어디 있냐며 울분을 토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r5wa8ioz0h5b2mc6q6u.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oknsaj1c21e1xt2ac7j2.jpg 입니다.

이어 “나는 젊어서 그렇지 나이 먹은 사람들은 이렇게 하면 자살할 것 같다”, “‘자살해서 죽어줘야 골목식당에 이런 사람이 안 나타나려나. 내가 유서쓰고 죽어줘야 골목식당이 없어지나’란 소리까지 했다”고 호소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z26o149ntad3157wd9s1.jpg 입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