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박스] ‘미나리’ 100만 돌파…‘비당사’ 주말 1위

 

오스카 수상작 ‘미나리’가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비와 당신의 이야기’는 주말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3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미나리’는 지난 1일까지 누적 관객수 100만 9321명을 동원했다. 일요일(2일) 추가 관객 1만7347명을 더 모으며 총 102만6668명의 관객이 영화를 관람했다.

개봉 60일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한 ‘미나리’는 올해 세 번째 100만 돌파 영화가 됐다. 앞서 지난 1월 개봉한 애니메이션 ‘소울’과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이 각각 204만, 189만 명의 관객이 관람한 것으로 조사됐다.

‘미나리’의 기록은 배우 윤여정이 지난달 26일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조연상을 수상한 여파라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영화 ‘비와 당신의 이야기’는 개봉 첫 주말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비와 당신의 이야기'(이하 비당사)는 우연히 전달된 편지 한 통으로 서로의 삶에 위로가 되어준 ‘영호'(강하늘 분)와 ‘소희'(천우희 분), ‘비 오는 12월 31일에 만나자’는 가능성이 낮은 약속을 한 그들이 써 내려가는 아날로그 감성 무비로 지난 달 28일 개봉했다.

‘비당사’는 개봉 첫 주말 9만1212명을 동원, 누적 관객 17만4740명이 관람했다.

한편 5월 첫 주말(1~2일) 박스오피스 순위는 ‘비당사’, ‘더 스파이’, ‘미나리’, ‘내일의 기억’, ‘귀멸의 칼날’ 순으로 집계됐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