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원 소속사 “소속 배우 사칭 계정 주의”

솔트엔터테인먼트가 소속 배우들을 사칭한 계정 피해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


21일 솔트엔터테인먼트 공식 SNS에는 “최근 소속 배우를 사칭해 SNS 활동을 하고 있다는 내용의 제보가 이어지고 있어 공지드린다”며 글을 게재했다.

이어 “소속 배우인 김정화, 박신혜, 김지원, 김선호, 김주헌, 홍승범, 이준경, 장도하 배우는 개인 인스타그램 및 웨이보를 제외한 다른 SNS(페이스북, 트위터 등)을 운영하고 있지 않다”며 “사칭 계정으로 인한 피해를 입지 않도록 주의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이하 전문.

안녕하세요. 솔트엔터테인먼트입니다.

최근 소속 배우를 사칭해 SNS 활동을 하고 있다는 내용의 제보가 이어지고 있어 공지드립니다.

소속 배우인 김정화, 박신혜, 김지원, 김선호, 김주헌, 홍승범, 이준경, 장도하 배우는 개인 인스타그램 및 웨이보를 제외한 다른 SNS(페이스북, 트위터 등)을 운영하고 있지 않습니다.

또한 어떠한 경우라도 메신저 및 SNS 계정으로 금전적인 제안이나 개인 정보를 요구하지 않사오니, 이 점 각별히 유의하시어 팬분들께서는 사칭 계정으로 인한 피해를 입지 않도록 주의 부탁드립니다.

아울러 당사는 소속 배우를 사칭하는 계정에 대한 제보를 받고 있사오니, 솔트엔터테인먼트 이메일 주소로 제보 내용을 보내주시길 바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