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장승조♥린아, 두 아이 부모된다

배우 장승조와 린아가 두 아이의 부모가 된다.


장승조의 소속사 에이스팩토리 측은 28일 오후 MK스포츠에 “장승조와 린아가 둘째를 임신한 것이 맞다”라고 밝혔다.

이어 “출산 예정일은 내년 1월”이라고 설명했다.

장승조와 린아는 뮤지컬 ‘늑대의 유혹’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은 뒤 연인으로 발전, 지난 2014년 결혼했다. 이후 2018년 첫째 아들을 품에 안았다.

한편 장승조는 2005년 뮤지컬 ‘청혼’으로 데뷔한 후 다양한 뮤지컬 작품에 출연했다. 드라마 ‘돈꽃’ ‘모범형사’ 등에도 출연하며 활약했다.

그룹 천상지희 멤버로 데뷔한 린아는 뮤지컬배우로 전향, 뮤지컬 ‘지킬 앤 하이드’ ‘맨 오브 라만차’ ‘노트르담 드 파리’ 등에 출연했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