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우파’ 측 “자막 실수 죄송..재방·VOD 수정”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가 자막 편집 실수에 대해 사과했다.


29일 ‘스우파’ 측은 MK스포츠에 “28일 ‘스우파’ 방송 중 일부 자막으로 시청에 불편을 끼쳐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이어 “본방송 이후 방송된 재방송 및 VOD에는 수정 완료됐다. 추후 재발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설명했다.

지난 방송된 ‘스우파’에서는 자막에서 출연자 홀리뱅의 멤버 이름이 아닌 ‘이름확인’으로 등장했다. 출연진 이름을 알지 못한 점이 시청자들의 지적을 받았다.

또 방송 중 갑자기 점수표가 화면에 겹쳐 등장하고, 홀리뱅의 최종점수가 281점임에도 282점으로 표기되기도 했다.

한편 ‘스우파’는 여성 댄서 크루 8팀이 출연해 글로벌 K-댄스 크루가 되기 위해 배틀을 펼치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